온종합병원 건강검진서면센터 온종합병원



QRcode

HOME   망막질환  >    망막질환  >  나이관련 황반변성


나이관련 황반변성은 2가지 형태로 나눌 수 있습니다.
1) 노폐물이 신경 아래에 쌓이고 망막의 위축을 보이는 건성(비삼출성)이 90%를 차지합니다. 이는 양안에 동시에 잘 발생하며 수개월에서 수년간 서서히 진행하여 점차 중심시력의 감소를 가져옵니다.

2) 망막의 아래층에서 신생혈관이 자라나오는 습성(삼출성) 황반변성은 10%를 차지합니다. 삼출성 황반변성은 맥락막 신행혈관으로부터 혈액성분이 새어나와 출혈, 망막부종, 삼출물, 망막하액을 동반하고 심각한 시력저하를 유발합니다. 진행이 빠르며 결국 황반에 흉터를 남기고 심한 경우 실명하게 됩니다.

  • 황반변성의 가장 흔한 증상은 시력이 떨어지며 시야의 중심부분이 흐리게 보이고 물체의 형태가 일그러져 왜곡되어 보이는 것입니다. 색깔이 희미하게 보이기도 합니다. 황반변성이 한쪽 눈에만 발생한 경우 정상인 다른 쪽 눈으로 보게 되어 이러한 증상을 깨닫지 못하고 지내는 경우도 있습니다.
  • 동공을 산동한 후 안저검사를 시행합니다. 황반변성이 의심되는 경우 형광안저촬영, 안구광학 단층촬영 등을 시행하여 병변의 구조를 보다 정확하게 평가할 수 있습니다. 간단하게 암슬러 격자와 같은 도구로 스스로 검사해 보는 방법도 있습니다. 한눈을 가리고 격자의 중앙에 위치한 점을 보았을 때 격자무늬가 휘어지거나 보이지 않는 부분이 있다면 황반변성을 의심해 보아야 합니다.
  • 건성 황반변성에 대해서는 항산화제 및 비타민, 아연 등이 어느 정도 진행을 막는 것으로 밝혀져 처방되고 있습니다. 삼출성 황반변성에 대해서는 혈관내피세포성장인자에 대한 항체를 눈속에 주사하는 방법이 주된 치료법으로 이용되고 있으며 조기에 치료가 된다면 시력의 회복을 가져오기도 합니다. 하지만 주사의 효과가 짧아 반복적인 주사를 필요로 하며 재발할 가능성이 있으므로 주기적으로 경과관찰이 필요 합니다. 그 외에도 특수한 약물과 레이저를 이용한 광역학요법, 레이저 광응고술 등이 이용됩니다.
    나이관련황반변성은 일단 시력장애가 시작되면 이전의 시력을 회복할 수 없는 경우가 많으므로 조기 발견이 매우 중요합니다. 60세 이상에서 중심시력 감소가 있을 때 으레 백내장이니 하고 지내시는 경우가 많은데 꼭 안과를 방문하셔서 검사를 받으시기를 권유드립니다. 또한 예방목적으로 금연, 항산화제섭취, 선글라스 착용, 심혈관계 질환 치료가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페이지위로